이재영·이다영 쌍둥이 그리스행 추진…그러나 현실은 ‘산 넘어 산’



V리그서 갈 곳을 잃은 전 국가대표 출신 쌍둥이 자매 이재영, 이다영(이상 25)이 그리스리그 PAOK 테살로니키와 계약을 추진한다. 다만 대한민국배구협회가 국제이적동의서(IT…
기사 더보기


스포츠 해외축구중계 볼 수 있는곳 ◀ Clcik


추천 기사 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