흥국생명, 재영·다영 등록 포기…구단주 “송구스럽다”



흥국생명이 학교 폭력 논란으로 물의를 일으켰던 이재영·이다영 쌍둥이 자매의 차기 시즌 선수 등록 의사를 철회하기로 했다. 흥국생명은 30일 박춘원 구단주 명의의 입장문을 통해 “…
기사 더보기


스포츠 해외축구중계 볼 수 있는곳 ◀ Clcik


추천 기사 글